세부 필리핀 유학은 QQEnglish

세부 어학연수 체험담

학생들의 리얼한 세부 어학원 체험담

영어가 싫었지만 영어에 흥미를 느낀 것이 큰 수확이였어요.


어학연수를 하려고 생각한 계기는 무엇입니까?

영어를 싫어했습니다. 영어의 즐거움에 알아차린 것은 큰 수확입니다. 그래서 어학연수를 결심하고 몰두하기로 결심했습니다.

어학연수를 결정한 것은 일하던 때입니다.원래 여행사에서 일한 뒤 현지 제약 회사에서 생산 관리 업무를 맡고 있었는데, 접객 등의 다른 일을 하고 싶어서 유학을 계기로 그만뒀어요. 이제는 "세계에 눈을 돌리지 않으면 안 된다", "영어가 필요하다"라고 계속 생각을 했는데 저는 영어가 너무 서툴러서 싫어했어요. 아마 영어 수준은 중학교 1학년에 머물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해외에 혼자 여행을 하는 것은 너무 좋거든요. 영어를 전혀 못하는데, 2개월에 걸쳐서 유럽을 21개국 정도를 다녀오거나 짧은 방학 때는 동남 아시아 나라에 가거나 했었습니다. 하지만 여행의 경우는 단어와 제스처에서 전달되어 좋지만, 영어를 잘했더라면 현지 사람과의 만남도 문화를 알 기회도 늘었을 텐데... 그것이 매우 아깝다!라고 생각했습니다.

앞으로 영어는 일이라도 필요하다고 생각하며 해외에 갔을 때도 현지의 사람과 이야기 하고 교류하고 싶습니다. 그래서 혼자 공부를 했었습니다만 좀 더 확실한 효과를 위해 어학연수를 결정했어요.




QQ ENGLISH를 선택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메이지 대학의 실증 실험 결과 등에서 좋은 품질과 안정감을 느꼈습니다.

우선 저렴한 것, 맨투맨 레슨이 가능함을 생각하고 세부 어학연수를 검토했습니다. 어학연수를 생각한 것은 2년전이니 다른 학원을 검토할 시간도 많이 있었습니다. 자료를 수집하거나 설명회에 가고, 많이 비교해 보았어요. 20개 정도 검토했습니다만, QQEnglish에 가고 싶다는 생각은 흔들리지 않더군요.

QQEnglish는 일본인 경영으로 규모가 큰 것, 안전한 장소에 교사가 있는 것 그리고 일본 특유의 안정감이 있다는 느꼈습니다. 품질이 좋은 것이랄까. 홈페이지에 있던 메이지 대학의 실증 실험 결과나 카란 메소드의 커리큘럼을 도입하는 등이 마음에 들었네요